Guest

댓글 35개

  1. 네임을 옆자리로 해놓고 보니 이제 옆옆자리군요..
    암튼..
    수고가 많으십니다.
    밤,낮 완전 바뀌고…
    좀만 더 참으면 길면 일주일? 짧으면 며칠 좀 편히 지낼수있을거에요..
    (위로가 참..위로같지 않군요;; 시차때문에 참 -_-)

    1. 이젠 적응해서 나름 지낼만 해요..ㅎㅎ
      저 땜에 몸살 벌써 세번째…ㅜㅜ
      이거 무슨 노래 제목도 아니고..-_-;
      암튼 푹 쉬시구요~
      낼 뵈요~^^;;

    1. 저 같은경우에는 플리커에 있는 사진을 보고 작업을 했습니다. :)
      밑에 코멘트를 보면 아이콘이라던가 테마파일들의 링크가 걸려 있습니다.ㅋ

  2. 한… 백만년만에 들립니다..
    조언도 많이 해주시고, 덕분에 한창 열의가 불타올랐던게 엇그제같은데 벌써 3년이 넘은일이 됐네요.
    이젠 저도 20대의 마지막을 보내는 사람으로 서글프기도 합니다.ㅎ
    전처럼 컴퓨터를 달고 살 수 없기에, 자주는 못들러서 가끔 들러서 안부여쭙겠습니다.
    환절기에 감기조심하시길… ^^

    1. 정말 오랜만이시네요.
      얼마 안지난거 같았는데 벌써 3년이라니 너무 빠르게 지나가네요…
      홈페이지가 없어지신뒤로 아쉬웠는데 다시뵈서 너무 반갑습니다.^^
      웹상으로나마 종종 뵐수있었으면 하네요 ^^
      20대의 마지막 한해 알차게 시작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